프랑크푸르트 사우나 므흣한 독일 여행 part1

프랑크푸르트 사우나 므흣한 독일 여행 part1

프랑크푸르트 사우나 므흣한 독일 여행 part1

프랑크푸르트 사우나 므흣했던 독일 여행

프랑크푸르트 사우나
프랑크푸르트 공항 모습

안녕? 여러분?

나의 므흣했던 독일 여행 후기를 알려주려고해

편의상 말은 편하게 할게 기분나쁘게 듣지 말어~

뭐 무튼 나는 기회가 되서 독일을 방문하게 되었고

독일을 예정 방문인? 너희들에게 정보를 주고자 이렇게 글을 쓰게 되었어

우선 나의 여행일정은 프랑크푸르트(+비스바덴) -> 베를린으로 마쳤지

지금 돌이켜보면 캬.. 또 가고싶다는 생각이 든다. 무튼 서론 그만하구 본론으로 들어가보자~!

일단 나는 독일이 혼탕 사우나로 유명한 것은 알았지만 정말 놀랐던 것은 어느 사우나를 가나 정말 말 그대로 남녀 모두 나체로 있다는 것이지..!

나는 공항에 도착하자마자 낮이였지만 오랜 비행으로 나의 피로를 풀기 위해

숙소 호텔(특급 5성급, 나는 5성급 아니면 안자… 미안;;)에 가서 체크인 하고

바로 사우나에 들어갔어

친절한 독일인들은 하나부터 열까지 사용방법에 대해 잘 알려주더군

너무 감사했고 역시 선진국 클라스 오지네 하면서 옷을 다 벗구 사우나에 들어갔지!

근데.. 옆을 보자마자 난 내 물건을 수건으로 가렸지..!

왜냐면.. 바로 옆에 나체의 여성이 몸에 바디로션을 바르더군…

후.. 바스트는 한 C 이상 엄청컷어.. 난 정말 나의 본능이 앞섬을 느끼고 바로 수건으로 가렸는데

그녀는 아무렇지 않게 사타구니부터 가슴까지 로션을 바르더군.. ㄷㄷ

(손흥민 선수가 독일에서 축구를 잘한게 괜히 잘한게 아니더라구)

후 나는 놀란 마음을 추스리기 위해 여성들이? 없는 사우나를 물색했지

그리고 찾은뒤에 난 그때서야 가운을 벗었어.. 후 정말 고통스러웠지 뭐야…^^;;;;

PART2 글이 궁굼하시다면? 클릭 -> https://텍사스홀덤.com/2019/10/28/독일-사우나/